상반기 창업 70만개…온라인·비대면 증가세 지속
상반기 창업 70만개…온라인·비대면 증가세 지속
  • 윤경진 기자
  • 승인 2022.08.31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부, 2022년 상반기 창업기업 동향 발표
중기부 로고.
중기부 로고.

2022년 상반기 전체 창업은 69만5891개로 나타났다. 특히 온라인·비대면화 등으로 도·소매업, 정보통신업이 지속 증가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이같은 내용의 ‘창업기업 동향’을 31일 발표했다.

이는 전년도 같은 기간에 비해 전체 창업이 4.7%(3만4369개) 감소한 수치다. 2020년도 이후 사업자등록이 급증한 부동산업 제외 시 0.7%(4022개) 감소했다.

귀농인구 증가 등으로 농·임·어업및광업(11.6%) 창업이 증가했고 온라인쇼핑몰을 중심으로 한 도·소매업(4.3%)도 증가했다. 다만 부동산업(18.9%), 숙박음식점업(11.9%) 등은 창업이 감소했다.

기술기반업종창업은 2021년 상반기 증가에 따른 기저효과로 전년동기대비 0.9%(1155개) 감소한 12만1289개로 나타났다. 코로나19에 따른 비대면화 가속화에 따라 정보통신업은 9.1% 증가했다. 창작·예술·여가업 및 교육서비스업도 각각 16.9%, 4.4% 증가했다. 반면 제조업 및 사업지원서비스업은 각각 11.7%, 6.2% 감소했다.

도·소매업은 온라인쇼핑 활성화 등에 힘입어 올 상반기도 전년동기대비 4.3%가 증가하는 등 증가세가 지속되고 있다.

반면 대면업종인 숙박·음식점업은 11.9% 감소했다. 개인서비스업도 전년도 상반기 급등(9.1%)에 따른 기저효과로 2.5% 감소했다. 부동산업은 2021년도 상반기에 45.1% 급감한데 이어 2022년 상반기에도 18.9% 감소했다.

연령별로 살펴보면 3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대에서 창업이 감소했다. 특히 부동산업 창업이 크게 감소하면서 50∼60대의 창업 감소가 두드러졌다. 기술창업도 30대를 제외한 전 연령대에서 감소했다.

조직형태별로는 법인창업은 6만2729개로 전년동기대비 0.04%(23개) 증가했다. 개인창업은 63만3162개로 5.2%(3만4392개) 감소했다. 성별로는 여성창업이 전년동기대비 6.1%(2만665개) 감소한 32만385개, 남성창업은 3.6%(13,949개) 감소한 37만 4875개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충남(11.5%), 강원(1.8%) 지역에서 증가했고 부산(9.0%), 세종(9.0%), 서울(8.8%) 등 대부분 지역에서 감소했다.

youn@shinailbo.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