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KTX 연 수입 1조 시대 연말께 달성
KTX 연 수입 1조 시대 연말께 달성
  • 신아일보
  • 승인 2007.07.27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반기 이용객 1848만명 작년동기比 4.6% 증가
KTX 상반기 이용객이 1,848만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6% 증가했고, 1일 이용객은 10만명을 넘선 것으로 조사됐다.
건설교통부는 지난 27일 KTX 1일 이용객이 10만2,000명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4.6% 증가했다고 밝혔다. 1일 이용객은 2005년의 8만9,000명보다 14.6%, 개통 첫해인 2004년보다는 약 42%가 증가한 수치다.
수입 역시 늘었는데, 상반기에만 지난해보다 9.7% 증가한 4,800억원을 기록했다. 건교부는 KTX 수송 실적이 상반기보다 하반기에 높다는 점을 감안하면 연말경 수입 1조원 시대를 열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노선별 수송인원을 보면, 경부선은 1일 8만5,000명으로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4.9%가 늘었고, 호남선은 1만7,000명으로 3.3%가 증가했다.
역별로는 서울역이 하루 5만3,816명으로 가장 많았고, 동대구역(3만2,639명), 부산역(3만359명), 대전역(2,929명)이 뒤를 이었다.
광명역은 2006년 12월 용산~광명 셔틀전철 개통과 주차장 확충 등으로 1일 1만3,135명이 이용한 것으로 나타나 용산역(1만1,877명)을 앞질렀다.
주말(금~일) 이용객은 12만명으로 주중 9만3,000명보다 29% 많았으며 좌석이용률은 평균 75%로 나타났다. 경부선의 주말 평균이용률은 86.5%가량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