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차장] 4월 5주, 'GV70 부분변경 모델' 공개…제네시스 외 2가지 자동차
[주차장] 4월 5주, 'GV70 부분변경 모델' 공개…제네시스 외 2가지 자동차
  • 이정범 기자
  • 승인 2024.04.27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년에도 <신아일보>는 매주말 일상과 함께 할 수 있는 슬기로운 시간을 만들어주기로 했다. 생활 속 뗄 수 없는 ‘교육, 가전‧가정제품, 자동차’ 분야 등을 선정, 매주 분야별 알토란같은 정보를 접할 수 있게 전달한다. 매주말 ‘위클리 시리즈’ 코너를 통해 △알림장 △가전&쿡커 △주차장 타이틀로 토요일과 일요일 독자들을 찾아가겠다. 
주차장은 이번‘주’ 자동‘차’ 한‘장’면의 줄임말로 한주간 신모델과 이벤트 소식을 담는다.

제네시스 GV70 부분변경 모델 출시.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 GV70 부분변경 모델 출시. [사진=제네시스]

4월5주 주차장은 제네시스가 공개한 'GV70 부분변경 모델'이다. 제네시스는 GV70 출시 약 3년 4개월 만에 부분변경 모델을 공개했다. 메르세데스 벤츠는 '메르세데스 트로피 2024'의 국내 대회를 시작했다. 한국앤컴퍼니가 '2024 장애인고용촉진대회'에서의 철탑산업훈장 수상도 이번주 관심 이슈다.

◇제네시스- 'GV70 부분변경 모델' 디자인 공개

제네시스의 중형 SUV GV70가 업그레이드된 디자인과 강화된 상품성으로 돌아왔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최근 ‘GV70 부분변경 모델’의 디자인을 최초 공개했다. 지난 2020년 12월 출시된 GV70는 역동적이고 유려한 디자인, 강력한 성능과 다채로운 편의사양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누적 20만대 이상 판매돼 상품 경쟁력을 입증했다. 이번에 공개된 GV70는 출시 약 3년 4개월여 만에 선보이는 부분변경 모델로 제네시스의 디자인 철학인 ‘역동적인 우아함(Athletic Elegance)’ 아래 정교해진 디자인과 강화된 상품성으로 재탄생했다. 제네시스는 GV70 외관의 주요 요소에 정교하고 화려한 디테일을 더하고 하이테크 이미지의 신규 램프를 적용해 완성도 높은 디자인을 구현했다.

메르세데스 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 트로피 2024’ 개최. [사진=벤츠코리아]
메르세데스 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 트로피 2024’ 개최. [사진=벤츠코리아]

◇메르세데스 벤츠- '메르세데스 트로피 2024' 개최

벤츠 코리아는 고객들과 함께 하는 골프 대회 ‘메르세데스 트로피 2024(MercedesTrophy 2024)’의 국내 대회를 오는 29일 시작한다. ‘메르세데스 트로피’는 메르세데스 벤츠 고객들을 위해 1989년 처음 시작된 후 올해로 33회 개최를 맞은 아마추어 골프 대회다. 매년 60여개 국가에서 약 600회 이상의 토너먼트가 열리며 6만여명의 아마추어 골퍼들이 참가해 왔다. 먼저 4월29일부터 7월1일까지 진행되는 총 11번의 딜러사별 지역 예선을 통해 국내 본선에 진출할 아마추어 골퍼 90여명을 선발한다. 국내 본선인 ‘내셔널 파이널’은 8월26일과 27일 양일간 제주도 클럽 나인브릿지에서 열린다. 참가자들은 3개의 핸디캡 그룹을 나눠 경기를 치르며 각 그룹에서 가장 우수한 성적을 거둔 3명은 한국 대표로 9월 독일에서 열리는 글로벌 대회 ‘월드 파이널’에 참가하게 된다.

◇한국앤컴퍼니- '2024 장애인고용촉직대회' 철탑산업훈장 수상

한국앤컴퍼니그룹의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 사업장 한국동그라미파트너스는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개최된 ‘2024 장애인고용촉진대회’에서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한국동그라미파트너스는 지난 2015년 설립 이래 끊임없는 장애인 일자리 창출 확대했다. 장기근속 유지를 위한 처우 개선과 안전하고 쾌적한 작업 환경 구축, 업무 조기 적응 프로그램 운영, 장애인 인식개선 활동 등 장애인과 함께 일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이어가는 중이다. 매년 사업 영역을 확대하며 오픈 당시 총 24명(장애인 9명, 비장애인 15명)의 구성원을 현재 156명(장애인 84명, 비장애인 72명)까지 늘렸다. 지난해 5월 대전시 유성구에 위치한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하이테크 연구소 ‘한국테크노돔’ 내 동그라미 세차장 3호점 오픈 당시 장애인과 비장애인을 포함한 근로자 13명을 새롭게 채용하는 등 장애인 고용 확대에 기여하고 있다.

jblee98@shinailbo.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