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무벡스, PTC코리아 손잡고 스마트솔루션 고도화
현대무벡스, PTC코리아 손잡고 스마트솔루션 고도화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2.06.23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사 MOU 체결…예지보전·산업안전관리 분야 협력
이상돈 현대무벡스 솔루션사업본부장(왼쪽)과 이연자 PTC코리아 제품영업총괄 상무(오른쪽)가 23일 서울 종로구 현대그룹 사옥에서 열린  ‘제조·물류 스마트 솔루션 협력 양해각서(MOU) 체결식’에 참석해 기념 촬영하는 모습. [사진=현대무벡스]
이상돈 현대무벡스 솔루션사업본부장(왼쪽)과 이연자 PTC코리아 제품영업총괄 상무(오른쪽)가 23일 서울 종로구 현대그룹 사옥에서 열린 ‘제조·물류 스마트 솔루션 협력 양해각서(MOU) 체결식’에 참석해 기념 촬영하는 모습. [사진=현대무벡스]

현대무벡스가 글로벌 정보통신기술(IT)기업 PTC코리아와 다양한 산업 분야의 스마트 솔루션 고도화 협력을 추진한다.

현대무벡스는 23일 서울 종로구 현대그룹 사옥에서 PTC코리아와 ‘제조·물류 스마트 솔루션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MOU 체결을 계기로 향후 공동 사업, 연구·개발 등 다각적인 공조방안을 심층 논의했다.

양사는 우선 ‘예지보전’(설비고장·수명예측)과 ‘산업안전관리’ 솔루션 고도화·사업화 협력에 나선다. 두 기술을 통해 현대무벡스는 ‘토털 스마트 물류자동화 솔루션’을 한층 더 강화할 수 있다.

현대무벡스가 보유한 예지보전 솔루션과 PTC의 산업용 사물인터넷(IIoT), PLM(제품수명주기관리) 기술을 융합해 모바일 디지털트윈 화면 하나로 현장 기계·설비를 실시간 파악할 수 있는 산업 환경을 구축한다.

또 양사는 PTC의 증강현실(AR) 플랫폼을 기반으로 신개념 산업안전관리 솔루션도 공동 개발한다. 중대재해를 예방하고 작업효율과 숙련도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양사 기술이 집약된 데모센터(시험 운영 공간)도 구상하고 있다.

현대무벡스는 국내 최고 수준의 스마트물류 설비(HW)와 함께 시스템통합(SI) 역량도 보유하고 있다. 여기에 스마트 물류자동화 사업을 뒷받침할 수 있는 첨단 스마트솔루션 개발까지 집중하며 최근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특히 현대무벡스의 클라우드 기반 예지보전 솔루션은 업계에서 높은 평가를 받는다. 현대무벡스는 국책과제 ‘2022년 핵심산업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의 서비스사업자로 선정돼 연말까지 정부지원을 통해 ‘서비스 고도화’를 추진한다.

현대무벡스는 “PTC의 스마트 혁신 기술과 무벡스의 견고한 스마트물류·제조 사업 네트워크가 결합하면 새로운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다”며 “스마트솔루션은 잠재성이 무한한 만큼 스마트물류·제조 자동화 사업을 견인할 수 있는 성장 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PTC코리아는 “무벡스의 스마트물류·제조 역량이 PTC의 예측진단시스템 등 우수한 미래기술과 만나면 혁신적인 협력의 결과를 만들어낼 것”이라며 “국내·외 시장 판로 확대를 비롯해 고객사의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는 다양한 협력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