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아는 와이프' 한지민, 주부 연기 위해 비주얼까지 양보한 사연은?
'아는 와이프' 한지민, 주부 연기 위해 비주얼까지 양보한 사연은?
  • 이재원 기자
  • 승인 2018.08.23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CJ E&M 제공
사진=CJ E&M 제공

'아는 와이프'가 매회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아는 와이프'는 한 번의 선택으로 달라진 현재를 살게 된 운명적인 러브스토리를 그린 드라마다.

이가운데 드라마 여주인공 한지민이 주부 연기를 언급한 내용이 회자되고 있다.


지성, 한지민, 장승조, 강한나와 제작진은 지난 7월 2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중로 아모리스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한지민은 "이번에는 비주얼은 내려놓았다. 비주얼은 한나 씨가 담당한다"며 "우리가 살아가는 인생은 매순간 선택이다. 어느 순간 지난 과거를 돌아봤을 때 선택을 후회하기도 하고 선택의 순간에서 늘 고민의 여지가 있다. 현실적이면서도 판타지가 가미됐지만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라 그 부분에 매력이 끌려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한지민은 "서우진이란 역할이 첫 도전하는 주부의 모습이다. 주변에 결혼하신 분들이나 가정 꾸린 분들이 많다. 들여다보면 사랑해서 결혼했지만 많은 갈등이 있다. 그럴 때 삼자 입장에서 보면 여자, 남자 입장 다 이해된다"며 "그게 현실적으로 잘 담겨 있다. 아직 경험해 보지 않았지만 재밌게 표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신아일보] 이재원 기자

jw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