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계양서, 80대 할머니 치어 숨지게 한 60대 뺑소니범 검거
계양서, 80대 할머니 치어 숨지게 한 60대 뺑소니범 검거
  • 박주용 기자
  • 승인 2018.08.20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계양에서 80대 할머니를 승용차로 치어 숨지게 하고 달아난 뺑소니 60대 운전자가 사고 발생 13일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계양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도주치사)로 A(64)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6일 인천시 계양구 귤현동 귤현대교 아래 왕복 2차로에서 K5 승용차를 몰고가다 B(81·여)씨를 치어 숨지게 한뒤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다른 차량 운전자가 발견해 112에 신고했지만 이미 숨진 뒤였다.

경찰은 사고 현장 인근에 떨어져 있던 차량 파편 등을 토대로 B씨가 달리던 승용차에 치여 숨진 것으로 보고 용의자 추적에 나섰다. 이어 차량 파편 일련번호와 인근 폐쇄회로(CC)TV 영상을 토대로 A씨를 용의자로 지목해 지난 19일 검거했다.

A씨는 경찰에서 "사고 당시 음주운전을 하지 않았다. 잘못했다"라고 진술하며 혐의를 인정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사고 당시 두려움을 느껴 달아난 것으로 파악됐다"며 "추가 조사를 벌여 정확한 경위를 밝힌 뒤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인천/박주용 기자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