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개방형 사립유치원’, 첫 출범
‘대구시 개방형 사립유치원’, 첫 출범
  • 김진욱 기자
  • 승인 2018.05.16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교육청은 동구 지묘동에 위치한 위즈숲유치원에서 대구 개방형 사립유치원 출범식을 개최했다. (사진=대구시교육청)
대구시교육청은 동구 지묘동에 위치한 위즈숲유치원에서 대구 개방형 사립유치원 출범식을 개최했다. (사진=대구시교육청)

대구시교육청은 지난 15일 동구 위즈숲유치원에서 대구 개방형 사립유치원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2018학년도 새롭게 시작하는 ‘대구 개방형 사립유치원’은 대구시교육청이 사립유치원에 재정을 지원해 학부모 교육비 부담은 줄이고 공공성을 높이는 새로운 유치원 운영 모델로 지난 3월 위즈숲 유치원을 최종 선정했다.

또한, 개방형 사립유치원 운영의 조기 정착을 위해 컨설팅단을 구성해 예산 편성, 교육과정 과 방과후 과정 운영에 대해 지금까지 꾸준히 지도하고 있으며 재정을 투명하게 운영하기 위해 교육청에서 법인 이사회에 이사 2명을 추천해 선임했다.

위즈숲유치원(6학급 95명)은 3년 동안 연간 4억원씩 총 12억원의 예산을 지원받게 돼 3월부터 학부모는 월 26만원에서 통학차량비 2만원만 부담하면 된다.

이에 유치원 학부모들은 교육비 부담이 줄어드는 동시에 지원된 예산으로 다양한 교재·교구와 교육활동이 제공돼 3월부터 운영된 개방형 사립유치원에 대해 매우 만족해하고 있다.

또 유치원 관계자는 “인력 보강으로 교사들이 교육에 더욱 전념할 수 있게 되었고 교육청에서 지원되는 운영비와 컨설팅으로 예전과 달리 유치원을 보다 안정적·체계적으로 운영할 수 있어 앞으로도 더 좋은 교육적 효과가 나타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대구 개방형 사립유치원은 유아교육 혁신방안으로 추진 중인 공영형 사립유치원보다 먼저 시도해 교육부에서도 운영 과정을 주목하고 있다.

우동기 교육감은 “대구 개방형 사립유치원이 공립과 사립의 장점을 취한 성공적인 사립유치원 운영 모델로 전국적으로 확대돼 정부의 저출산 해결과 국공립 교육시설 확대 정책을 위한 새로운 제도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