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1초 더 늘어난다… 전 세계 '윤초' 실시
1일 1초 더 늘어난다… 전 세계 '윤초' 실시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5.06.30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만에 윤초 실시

 
7월1일 전 세계적으로 1초가 더 늘어나는 윤초가 실시된다. 이날 하루는 24시간 1초가 되는 것이다.

30일 미래창조과학부에 따르면 이번 윤초는 세계협정시(UTC)로 2015년 6월 30일 23시 59분 59초 다음에 1초를 삽입한다.

한국시간으로는 7월1일 오전 8시59분59초와 9시0분0초 사이에 1초가 더해진다.

윤초는 1972년 처음 시행됐으며 지금까지 26차례 적용됐다.

이번 윤초는 2012는 7월 1일 이후 3년 만에 실시하는 것이다.

윤초는 지구 자전주기를 기준으로 국제지구자전-좌표국(IERS)이 정하는 '천문시'인 세계시(UT1)와 세슘 동위원소 진동수를 기준으로 한 '원자시'인 세계협정시(UTC) 사이의 차이를 보완하기 위해 원자시에 1초를 추가하는 것이다.

휴대전화 내장 시계처럼 표준시를 수신해 표시하는 전자시계는 윤초가 자동 적용되지만 그밖의 시계는 1초 늦도록 조작해야 한다. 특히 금융기관, 정보통신 관련 기업과 같이 정확한 시각을 요구하는 곳에서는 윤초 실시에 주의해야 한다.

[신아일보] 김가애 기자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