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관광공사-전등사, 인천관광 활성화 '맞손'
인천관광공사-전등사, 인천관광 활성화 '맞손'
  • 박주용 기자
  • 승인 2022.09.29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외 상품개발 및 웰니스·MICE 등 협력강화로 관광객 유치 확대
(사진=인천관광공사)
(사진=인천관광공사)

인천관광공사와 대한불교조계종 전등사는 지난 28일 국내·외 관광상품 개발을 통한 인천 관광 활성화 및 지역사회 가치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강화도에 위치한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사찰인‘전등사’는 사찰 내 6개의 국가 보물과, 국가 사적인 삼랑성, 6개의 인천유형문화재 등을 보유하고 있으며, 연중 템플스테이 운영 및 삼랑성 역사문화축제 등 다양한 지역·문화행사 등을 개최 하고 있는 곳이다.

공사는 전등사와 협력해, 인천의 대표 관광자원으로 홍보는 물론, 국내·외 관광상품 개발 및 MICE분야 유니크베뉴로의 활용, 인천 웰니스 관광지로서 다양한 상품개발 및 육성 등을 통해 국내 관광객은 물론, 엔데믹 이후 해외관광객 유치에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민민홍 사장은 “이번 전등사와의 업무협약을 계기로 인천의 우수한 관광자원을 다시 한 번 알리고, 전등사의 웰니스관광지 및 유니크베뉴로서의 가치 등 다양한 매력을 지속 발굴해 국내외 관광객들이 전등사에서의 특별한 경험을 쌓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