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대통령, '힌남노' 피해 6개 읍·면 특별재난지역 추가 선포
윤대통령, '힌남노' 피해 6개 읍·면 특별재난지역 추가 선포
  • 김가애 기자
  • 승인 2022.09.28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산읍·두서면, 욕지면·한산면, 일운면·남부면
(사진=대통령실)
(사진=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은 28일 제11호 태풍 '힌남노'로 대규모 피해가 발생한 6개 읍·면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추가 선포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울산 울주군 온산읍·두서면, 경남 통영시 욕지면·한산면, 경남 거제시 일운면·남부면 등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고 대통령실 이재명 부대변인이 서면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이 부대변인은 "이번 추가 선포는 지난 9월 7일 우선 선포된 경북 포항시와 경주시 외에 최근 피해조사 결과를 반영해 이뤄진 조치"라고 설명했다. 

윤 대통령은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에게 태풍 피해 지역에 같은 피해가 재발하지 않도록 항구적으로 철저히 복구하고, 소상공인 등 피해 주민들에게 실질적 지원이 이뤄지도록 지속적으로 챙길 것을 거듭 지시했다고 이 부대변인은 전했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