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고려대, '스마트모빌리티' 계약학과 설립…졸업 후 채용
현대차-고려대, '스마트모빌리티' 계약학과 설립…졸업 후 채용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2.05.26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석사 통합과정…수소·로보틱스 분야 특화 인재 육성 중점
현대자동차와 고려대학교는 26일 오전 고려대 서울캠퍼스 본관에서 ‘스마트모빌리티 학부’ 설립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은 왼쪽부터 현대차 최서호 수소연료전지생산품질실 상무, 김용화 연구개발기획조정실 전무, 최재호 경영지원본부 전무, 장재훈 사장과 고려대 정진택 총장, 유진희 교무부총장, 장길수 기획예산처장, 허태균 교무처장.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와 고려대학교는 26일 오전 고려대 서울캠퍼스 본관에서 ‘스마트모빌리티 학부’ 설립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은 왼쪽부터 현대차 최서호 수소연료전지생산품질실 상무, 김용화 연구개발기획조정실 전무, 최재호 경영지원본부 전무, 장재훈 사장과 고려대 정진택 총장, 유진희 교무부총장, 장길수 기획예산처장, 허태균 교무처장.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고려대학교와 함께 수소, 로보틱스 등 미래 모빌리티 산업 관련 국내 첫 채용조건형 학∙석사 통합과정 계약학과를 설립한다. 계약학과는 산업체의 요구에 따라 맞춤형 직업 교육 체계를 대학 교육과정에 도입한 제도다.

현대차와 고려대는 26일 오전 고려대 서울캠퍼스 본관에서 ‘스마트모빌리티 학부’ 설립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장재훈 현대차 사장, 정진택 고려대 총장 등이 참석했다.

스마트모빌리티 학부는 현대차 미래 모빌리티 사업의 핵심인 수소, 로보틱스 2개 분야의 특화 인재 육성에 중점을 둔다.

입학생들은 학사, 석사과정 수업 연한을 각각 1학기씩 단축해 5년 만에(학사 3.5년+석사 1.5년) 석사학위까지 취득할 수 있다. 2023년도 첫 입학생을 시작으로 앞으로 5년간 매년 50명의 우수 인재를 선발한다.

스마트모빌리티 학부는 현대차 맞춤형 교수, 학습 시스템을 적용한 수요자 중심의 특성화 교육 과정으로 운영된다.

커리큘럼은 졸업 후 별도의 직무 연수 없이도 일선 연구개발 현장에 즉시 투입이 가능한 실무형 인재 육성을 목표로 현대차-고려대가 공동 개발했다. 현대차 소속 현업 연구원이 겸임교수로 참여해 현업 밀착형 강의로 진행된다.

또 해당 직무 관련 전문적 기술 역량과 함께 창의적 종합 사고 역량을 갖춘 차세대 공학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인문사회, 기술, 소통 등 기초역량과 수소, 로봇, 소프트웨어 등 전공역량 함양에 중점을 둔다. 이와 함께 유연하고 다양한 학기제와 온∙오프라인 강의, 모듈형 과목이 개설·운영될 예정이다.

특히 화학공학, 기계공학, 전기전자, 컴퓨터와 같은 공학 계열 외에도 인문학, 심리학, 경영학 등 소양 교육을 접목한 다학제적 융합 교육 프로그램도 계획하고 있다.

입학생에게는 학업 성취도 제고를 위한 다양한 혜택도 제공된다. 통합과정 5년 동안 전액 장학금을 지원받게 되며 산학과제 참여, 학회 발표, 해외연구소 견학, 현업멘토링 등 기회도 주어진다.

졸업 후에는 현대차 입사가 보장되고 전공 분야별 최우수 인재의 해외 대학 박사과정 진학 시 지원 방안도 검토되고 있다.

장재훈 현대차 사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미래차 시장에서 현대차의 경쟁력은 무엇보다 혁신 역량을 갖춘 우수 인재 확보에 의해 좌우된다”며 “현대차는 고려대와의 모범적인 산학협력을 바탕으로 세계적인 수준의 공학 리더 양성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정진택 고려대 총장은 “고려대에는 수소, 로보틱스 분야에 여러 훌륭한 교수님들이 계시고 특히 계약학과가 잘 운영되도록 뒷받침할 우수한 교육인프라, 행정시스템을 갖추고 있다”며 “앞으로 스마트모빌리티 학부에서 배출되는 졸업생들이 현대차의 핵심 인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차를 비롯한 기아, 현대모비스, 현대글로비스, 현대오토에버 등 현대차그룹은 지난 2013년부터 고려대, 연세대, 한양대, 한국과학기술원(KAIST) 등 국내 주요 대학과 협력해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전자제어 등 미래 모빌리티 분야 인재 양성을 위한 석사 과정의 계약학과를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200여명의 현대차그룹 연구원을 배출했다.

또 석·박사과정에 재학 중인 우수 인재를 선발해 장학금 지원과 함께 현업 멘토와 연구과제 수행, 실습 교육 등의 혜택을 제공하고 졸업 후에는 현대차그룹 연구원으로 채용하는 ‘연구장학생 제도’도 운영 중이다. 지난 2003년부터 시행된 연구장학생 제도를 통해 배출된 연구원은 2000여명에 달한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