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광주 아파트 붕괴사고 수습전반, 정부가 주도해야”
문대통령 “광주 아파트 붕괴사고 수습전반, 정부가 주도해야”
  • 이상명 기자
  • 승인 2022.01.22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아랍에미리트(UAE), 사우디아라비아, 이집트 등 중동 3개국 순방을 마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22일 오전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공군 1호기에서 내리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광주 신축아파트 붕괴사고와 관련해 수습 과정 전반에서 정부가 주도적인 역할을 하는 방안을 마련하라고 말했다.

22일 청와대 서면브리핑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중동 3개국 순방을 마치고 귀국한 직후 이같이 지시했다.

서면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은 “지자체 및 업체의 노력만으로는 실종자 수색이나 현장 수습, 피해지원 등에 한계가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11일 광주 서구 화정동 소재 화정아이파크 신축 현장에서 건물(39층) 23층부터 38층 일부가 내려앉으면서 1명이 부상을 입고 근로자(창호, 미장, 소방설비 작업자) 6명이 실종됐다.

지난 14일, 지하 1층에서 실종된 근로자 가운데 1명이 사망한 채로 발견됐으며 나머지 5명을 찾기 위한 수색이 계속되고 있다.

vietnam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