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혜 "방역패스 효력 정지 관계없이 청소년 백신접종 독려"
유은혜 "방역패스 효력 정지 관계없이 청소년 백신접종 독려"
  • 한성원 기자
  • 승인 2022.01.05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학원·독서실·스터디카페 등에 대한 방역패스(접종증명·음성확인) 효력이 정지된 것과 관계없이 청소년 백신 접종을 독려하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유 부총리는 5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2022년 교육부 업무계획 브리핑에서 "지금까지처럼 학생, 학부모께 백신 접종의 필요성과 효과성 등 충분히 정보를 제공하고 계속 홍보해 나가면서 백신 접종을 독려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는 서울행정법원이 전날 함께하는사교육연합·전국학부모단체연합 등이 보건복지부 장관을 상대로 낸 집행정지 신청을 일부 인용한 데 따른 발언이다.

법원의 인용 결정에 따라 학원, 독서실, 스터디카페를 방역패스 의무적용 시설로 포함한 부분은 행정소송 본안 1심 판결이 선고될 때까지 효력이 일시 정지된다.

유 부총리는 "방역패스는 정부의 전체적인 방역체계 안에서 운영되는 것이기 때문에 본안 소송까지 보고 방역당국과 함께 전체적인 방역체계 내에서의 방역패스 운영을 어떻게 할 것인가 계속 협의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swha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