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동부시장 ‘스마트 시범상가’ 선정
태안동부시장 ‘스마트 시범상가’ 선정
  • 이영채 기자
  • 승인 2021.10.12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주관 ‘스마트 시범상가’ 공모 선정
국비 2억 2천만 원을 확보

  
태안동부시장 모습.(사진=태안군)
태안동부시장 모습.(사진=태안군)

충남 태안군의 전통시장으로 군민 및 관광객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태안동부시장이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산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주관 ‘2021년 하반기 스마트 시범상가’ 공모에 선정됐다. 

군은 태안동부시장 상인회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 제출한 ‘스마트기술 및 스마트 오더’ 계획이 ‘스마트 시범상가’ 공모에 선정돼 국비 2억 2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스마트 시범상가 공고는 소상공인들의 사업장에 스마트기술을 접목해 소상공인의 자생력 및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것으로, 우수 사업에 국비 및 기술 지원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태안동부시장이 제출한 ‘스마트기술 및 스마트 오더’는 사업장에 스마트기술을 접목하는 것을 내용으로 하며, 군은 태안동부시장 사업장에 비즈큐(스마트상점 플랫폼 서비스)와 키오스크, QR코드 기반 결제 시스템을 도입키로 하고 현재 사업을 준비 중에 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상권분석 △사업추진의 적합성 △실행가능성 등을 중점적으로 평가해 스마트 시범상가를 선정·발표했으며, 특히 최근 코로나19로 비대면 결제가 각광을 받음에 따라 이를 전통시장에 도입하려는 시도가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

군은 이달부터 사업에 돌입해 올해 말까지 스마트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며, 전통시장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책 마련에 나설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자생력 강화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이번 스마트 시범상가 선정을 계기로 앞으로도 시대 변화에 걸맞는 다채로운 사업 추진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esc1330@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