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솔뫼성지 천주교 복합예술공간 축성식 열려
[포토]솔뫼성지 천주교 복합예술공간 축성식 열려
  • 김기룡 기자
  • 승인 2021.07.21 0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지사, 유흥식 라자로 대주교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 임명 감사 미사 참석
(사진=충남도)
(사진=충남도)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20일 당진 솔뫼성지 ‘기억과 희망의 성당’에서 열린 유흥식 라자로 대주교의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 임명 감사 미사에 참석했다.

아울러 감사 미사에 앞서 기억과 희망의 성당 개관을 축하하는 축성식에도 참석했다. 

양 지사는 이 자리에서 “오늘 개관한 솔뫼성지 천주교 복합예술공간 ‘기억과 희망의 성당’의 발전과 지원에 보다 힘쓸 것”이라면서 “이달 말 교황청으로 떠나는 유흥식 대주교님의 성직자성 장관 임명을 거듭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기억과 희망의 성당은 천주교의 유산과 대한민국의 역사, 충남의 전통이 어우러진 복합예술공간으로 우리나라 최초의 사제 성안드레아 김대건 신부가 태어난 당진 솔뫼성지에 준공했다.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