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이광철 靑 비서관 기소… '김학의 불법출금' 개입 혐의(종합)
검찰, 이광철 靑 비서관 기소… '김학의 불법출금' 개입 혐의(종합)
  • 한성원 기자
  • 승인 2021.07.01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광철 청와대 민정비서관 (사진=연합뉴스)
이광철 청와대 민정비서관 (사진=연합뉴스)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 대한 불법 출국금지 조치 과정에 개입한 혐의를 받는 이광철 청와대 민정비서관이 재판에 넘겨졌다.

1일 법조계에 따르면 수원지검 이정섭 형사3부장 수사팀은 이날 이 비서관을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서울중앙지법에 불구속기소 했다.

이는 수원지검 수사팀이 올해 1월 김 전 차관 관련 의혹으로 이 비서관에 대한 수사에 착수한지 6개월 만이다.

이 비서관은 지난 2019년 3월22일 김 전 차관이 출국을 시도한다는 사실을 파악하고, 차규근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장과 이규원 당시 대검 과거사진상조사단 검사 사이를 조율하며 불법 출금 과정 전반에 개입한 혐의를 받는다.

수원지검 수사팀은 지난 5월13일 대검찰청에 이 비서관을 기소해야 한다고 첫 보고를 올린 바 있다.

검찰은 이 비서관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는 등 수사를 벌여 그가 차 본부장 및 이 검사와 공범 관계에 있다고 판단했다.

swha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