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소상공인 전용 모바일 플랫폼 오픈
농협은행, 소상공인 전용 모바일 플랫폼 오픈
  • 홍민영 기자
  • 승인 2021.04.20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맞춤 금융서비스 및 경영·세무지원 제공
(사진=농협은행)
(사진=농협은행)

NH농협은행이 소상공인 고객들의 제안과 의견 등을 수렴해 소상공인 전용 모바일 플랫폼 'NH소상공인파트너'를 20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NH소상공인파트너는 △간편뱅킹 △경영지원 △세무지원 △특화서비스 등 개인사업자에게 꼭 필요한 간편 뱅킹 서비스와 경영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소상공인 특화 간편 모바일 플랫폼이다.

우선 '간편뱅킹'은 타 은행의 뱅킹앱을 설치하지 않아도, 한 번에 모든 은행의 개인 계좌 및 사업자 계좌를 통합조회할 수 있는 서비스다. 별도의 인증서나 OTP 없이 비밀번호만으로 간편 송금이 가능하다.

'경영지원'은 고가의 경영관리 시스템을 구입하기 어려운 소상공인들을 위해 사업장 매출·현금흐름 분석과 경영일정 알림, 직원 채용·출퇴근 관리, 급여계산 등 간편 경영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세무지원'은 세무자료 수집과 매입·매출 증빙 등 번거로운 세무업무처리 자동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세무사와 연계해 개인사업자 고객의 절세 상담 등 세무 컨설팅 서비스도 무료로 제공한다.

'특화 서비스'는 농협몰과 연계한 원스톱 식자재 주문·결제·매입 관리 시스템을 제공하고, 주제별·업종별 사업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소상공인 전용 소통 공간(커뮤니티 서비스)과 경영 강좌 등을 선보인다.

권준학 농협은행장은 "소상공인 고객 600여명을 대상으로 인터뷰·설문조사를 진행하고 의견을 수렴해 고객에게 꼭 필요한 맞춤형 서비스를 만들고자 노력했다"며 "농협의 금융·유통 인프라를 활용해 소상공인 특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농협과 소상공인이 함께 성장하는 상생 플랫폼으로 성장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ong9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