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지사 “애국선열 정신 더욱 새롭게 승화할 것” 당부
양승조 충남지사 “애국선열 정신 더욱 새롭게 승화할 것” 당부
  • 김기룡 기자
  • 승인 2021.04.11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시정부수립 102주년·독립운동가 거리조성 1주년 기념식에서
(사진=충남도)
(사진=충남도)

양승조 충남지사는 11일 “220만 도민 모두가 위대했던 애국선열들의 정신을 이어 더욱 새롭게 승화시키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양 지사는 이날 내포신도시 홍예공원에서 열린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2주년 및 독립운동가의 거리 조성 1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그러한 정신을 바탕으로 당면한 코로나19 위기와 수많은 시대적 과제를 슬기롭게 헤쳐 가길 기원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양 지사는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걸었던 독립의 길을 기억하고 기념하기 위해 도가 1년 전 조성한 이곳 독립운동가의 거리에 모여 기념식을 갖게 돼 매우 기쁘다”며 소회를 밝혔다.

이어 “나라의 독립과 번영을 위해 투쟁한 자랑스러운 대한민국과 충남 100년의 역사를 되새기고, 새로운 미래 100년 이정표를 세워 ‘더 행복한 충남, 대한민국의 중심’을 함께 만들어 가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행사는 양승조 지사와 김명선 도의회 의장, 김지철 도 교육감, 김석환 ‧황선봉 홍성‧예산군수, 기관단체장 및 독립운동가 후손 등 100여 명이 참석해 임시정부 수립기념 약사보고, 기념사, 축사, 기념 퍼포먼스, 독립군가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신아일보] 김기룡 기자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