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재'로 바뀐 서울신라호텔 라운지…맘껏 책 읽는 패키지 운영
'서재'로 바뀐 서울신라호텔 라운지…맘껏 책 읽는 패키지 운영
  • 박성은 기자
  • 승인 2020.11.18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서 정기구독 '플라이북' 협업, '플라이 미 투 더 북' 상품 출시
서재로 바뀐 서울신라호텔의 19층 라운지. (제공=호텔신라)
서재로 바뀐 서울신라호텔의 19층 라운지. (제공=호텔신라)

서울신라호텔은 19층 라운지 공간을 전면 활용한 ‘호텔 속 작은 도서관’을 열고, 마음껏 책을 읽으며 여가를 보내는 패키지를 출시했다.

서울신라호텔은 도서 정기구독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라이북(Flybook)’과 협업해 19층 라운지를 아늑한 서재로 탈바꿈했다고 18일 밝혔다. 특히, 이와 관련한 ‘플라이 미 투 더 북(Fly Me to the Book)’ 패키지를 기획하고, 300여권의 책이 준비된 아늑한 분위기의 서재에서 여유롭게 독서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또, 객실에서도 원하는 책을 읽을 수 있도록 대여 서비스가 제공된다. 책 대여는 객실당 최대 5권이다. 

해당 패키지에는 플라이북 멤버십 이용권도 증정한다. 멤버십 이용권은 프리미엄 1개월, 스탠다드 5개월을 각각 제공한다. 이중 프리미엄 멤버십은 투숙기간 중 대여한 책 정보와 이용객이 직접 플라이북 애플리케이션(앱)에서 설정한 기분·관심사·취향을 바탕으로 선정된 1권의 책을 집으로 발송해준다.

스탠다드 멤버십과의 공통 혜택으로는 여의도·양재·부산·김해에 위치해 있는 플라이북 서가에서 마음껏 책을 읽고 대여할 수 있다. 비정기적으로 열리는 작가와의 만남에도 우선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서울신라호텔의 플라이 미 투 더 북 패키지는 11월17일부터 내년 3월31일까지 이용 가능하다. 단, 매주 금요일은 제외된다. 

패키지 구성은 디럭스 룸 1박 기준으로 △19층 플라이북 라운지 입장 2인 △플라이북 특별 혜택(멤버십·기프트 박스 1개) △체련장(Gym), 실내 수영장 혜택 2인이다. 서울신라호텔은 11~12월에 투숙하는 이용객을 대상으로 신라 에코백 미니 1개와 신라 베어 키링 1개를 추가 제공한다. 

한편, 서울신라호텔은 이용객들이 서재에서 편안한 마음으로 독서를 즐길 수 있도록 방역에도 각별히 신경 썼다. 한 차례 대여 후 반납된 책은 책 소독기를 통해 소독하고, 라운지는 매일 전체 방역을 실시한다. 

라운지 내에서도 ‘사회적 거리두기’를 유지할 수 있도록 예약을 하루에 최대 5팀으로 제한한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 이상으로 상향될 경우 도서는 대여, 음료는 테이크아웃 서비스로만 운영될 예정이다.

parks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