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종합쇼핑몰 등록 제품 원산지 표기 확대
조달청, 종합쇼핑몰 등록 제품 원산지 표기 확대
  • 배상익 기자
  • 승인 2016.11.15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요·핵심부품 원산지 명시 대상 제품 90개→110개 확대

조달청이 나라장터 종합쇼핑몰에 등록된 제품에 대해 원산지를 표기를 확대하기로 했다.

조달청은 종합쇼핑몰(http://shopping.g2b.go.kr/) 등록 완제품의 원산지 뿐만 아니라 핵심부품 및 주요부품에 대한 원산지도 함께 표기하는 '원산지 명시방법의 특례적용제품 추가지정내역 공고' 대상 제품을 기존의 90개에서 110개로 확대해 내년 1월부터 원산지 관리를 강화한다고 5일 밝혔다.

따라서 관련 품명에 대해서는 완제품 뿐만 아니라, 핵심부품 및 주요부품에 대한 원산지도 함께 표기해 원산지 정보를 상세히 제공하게 된다.

이는 최근 조달물자 중 체육시설탄성포장재, 가드레일 등 안전관리물자, 공사용자재 등에 대한 품질관리가 중요해짐에 따라 수요기관의 합리적인 구매를 지원하고 조달물자의 품질관리를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에 원산지 명시방법의 특례적용제품으로 추가지정된 제품에 대해서는 내년 1월 1일 이후 신규 및 수정계약 건부터 핵심부품 및 주요부품에 대한 원산지 표기가 의무화 된다.

정양호 조달청장은 “최근 국민 안전과 연관된 안전관리물자, 공사용 자재 등에 대한 품질관리 등이 중요해지고 있다”면서 “주요 제품에 대해서는 완제품 뿐만 아니라 핵심부품 등에 대한 원산지도 관리함으로써 조달물자의 품질 관리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배상익 기자 news10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