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기업하기 좋은 나라' 1위 덴마크·한국 33위
'기업하기 좋은 나라' 1위 덴마크·한국 33위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5.12.17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6년 연속 순위 추락해 '22위'

▲ 덴마크에 본사가 있는 레고. (AP/연합뉴스)
덴마크가 2년 연속 기업을 경영하기에 가장 좋은 나라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은 33위로 평가됐다.

미국의 경제전문지인 포브스는 16일(현지시간) 전 세계 144개국을 대상으로 '2015년 기업하기 좋은 나라'(The best countries for business 2015)를 평가한 결과를 발표했다.

포브스는 재산권, 혁신, 세금, 기술, 부패, 관료주의, 투자자보호, 주식시장 실적 등 11개 지표를 토대로 순위를 매겼다.

덴마크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1위에 올랐다.

덴마크는 금융의 자유가 잘 보장되고 부패가 낮으며 규제가 투명한 나라로 평가받았다.

뉴질랜드는 규제가 투명하고 안정적인 기업 활동을 보장한다는 점이 좋게 평가돼 2위에 올랐다.

이 나라는 2012년에 1위에 오르고 지난해에는 3위에 오르는 등 계속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이어 노르웨이와 아일랜드, 스웨덴이 3∼5위에 올랐다.

세계 최대 경제 대국인 미국은 6년 연속 순위가 낮아져 22위로 추락했다.

미국은 2009년에는 2위까지 올랐으나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각종 규제가 도입된 탓에 기업 환경은 악화했다.

세계 2위 경제 대국인 중국은 3계단 올랐지만 97위에 그쳤다.

또 다른 경제 대국인 독일과 일본은 각각 2계단 오른 18위, 3계단 오른 23위로 평가됐다.

우리나라는 지난해보다 1계단 떨어진 33위를 차지했다.

이는 아시아국가 중 최고인 싱가포르(8위)는 물론 대만(21위)보다도 낮은 것이다.

[신아일보] 온라인뉴스팀 web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