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한국지엠 ‘2015 쉐보레 스파크’ 출시
한국지엠 ‘2015 쉐보레 스파크’ 출시
  • 박주용·박상진 기자
  • 승인 2015.01.06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능·안전성 한층 강화… 사전 계약 돌입
▲ 2015년형 쉐보레 스파크.(사진=한국지엠 제공)

글로벌 브랜드 쉐보레(Chevrolet)가 대표 모델인 경차 스파크(Spark)의 성능과 안전성, 디자인을 새롭게 한 2015년형 모델의 출시에 앞서 지난 5일부터 사전 계약에 돌입했다.

2015 쉐보레 스파크는 기존 스파크S에 탑재, 강력하고 부드러운 주행성능으로 소비자들에게 사랑 받았던 C-TECH 파워트레인을 전 모델에 확대 적용하고, 안전성을 한층 강화하는 한편, ‘도시를 달리는 자신감 Powered by C-TECH’을 주제로 한 경차 마케팅에 돌입한다.

또한 2015 스파크는 블랙 앤 화이트 스타일에 그레이 컬러로 포인트를 준 모던한 디자인의 시티 팝(City Pop) 스페셜 에디션을 새로 선보이고, 세련된 스타일을 추구하는 경차 고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2015 스파크는 스파크S에 적용된 바 있는 GEN2 1.0 가솔린 엔진 및 C-TECH 파워트레인을 전 모델에 확대 적용함으로써 변속 충격 없는 부드러운 주행 성능과 획기적인 소음 저감효과는 물론 경쾌한 초반 가속 응답성과 고속주행 시 우수한 주행 안정성을 제공해 기존 경차의 장점으로 꼽혔던 우수한 경제성, 디자인, 운전의 편리함에 스파크만의 우수한 주행성능을 추가함으로써 운전의 즐거움을 선사한다.

자동차용 변속기 전문 업체인 일본 자트코(JATCO)사가 공급하는 무단변속기 C-TECH는 GEN2 엔진과의 최적의 조합을 통해 경쾌한 실용구간 가속성능과 변속 충격 없는 정숙성, 우수한 실연비를 구현하며, 성능과 기술력은 물론, 최고 수준의 품질과 내구성을 널리 인정받고 있다.

차체의 66.6%에 고장력 강판을 적용해 차급을 뛰어넘는 안전성을 확보한 스파크는 2015년형 모델 출시와 함께 타이어 공기압 경보장치(TPMS)와 통합형 차체 자세 제어 장치(ESC: Electronic Stability Control)를 기본으로 채택해 예방안전까지 배려했다.

[신아일보] 박주용·박상진 기자 pjy6093@hanmail.net, sj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