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 임진강유원지 조성사업 '탄력'
연천, 임진강유원지 조성사업 '탄력'
  • 연천/김명호 기자
  • 승인 2014.03.13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한반도 생태평화벨트 조성계획' 포함

[신아일보=연천/김명호 기자] 경기도 연천군이 추진중인 임진강유원지 조성사업이 탄력을 받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임진강유원지 조성사업은 그동안 사업비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어 왔는데 정부가 최근 발표한 한반도 생태평화벨트 조성계획에 이 지역이 포함되어 있어 향후 사업추진에 가속도가 붙은 것으로 예상된다.

군은 '세계유일 분단지역'의 상징성을 활용한 관광상품을 개발하여 지역경제를 활성화 한다는 방침 아래 이국적인 문화요소와 지역특성이 조화되는 테마공간 및 주변자원을 연계한 북유럽풍의 유원지를 조성하고자 지난 2005년부터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임진강유원지 조성사업은 군남면 삼거리 일원 82,000㎡의 부지에 총사업비 480억원을 들여 어린이평화공원 및 숙박, 체육시설을 갖춘 유럽형 테마파크를 건립하는 프로젝트이다.

군은 유럽형 테마파크와 주변 허브빌리지, 태풍전망대, 제1땅굴, 선사유적지 등을 연계한 관광상품을 개발해서 관광활성화는 물론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러나 당초 민간자본 832억원 등 총 1,749억원을 들여 개발하는 유원지 조성계획이 국비확보 및 민간자본 유치에 어려움을 겪으면서 사업을 축소·변경하는 등 일부 토지에 대한 보상을 완료하고도 사업추진이 지지부진 해왔다. 그러나 이번에 정부발표로 국비 156억원을 지원받게 되어 사업추진에 탄력을 받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연천군 임진강개발사업단은 연말까지 실시설계를 완료하여 2017년에 모든 사업을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