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여대 사회공헌센터, 코로나 이후 나눔과 봉사활동 기지개
경인여대 사회공헌센터, 코로나 이후 나눔과 봉사활동 기지개
  • 박주용 기자
  • 승인 2022.10.06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인여자대학교)
(사진=경인여자대학교)

경인여자대학교(이하 경인여대)는 코로나19로 잠시 중단됐던 오프라인 사회봉사활동을 적극 재개하여 대학의 사명인 사랑과 나눔을 적극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먼저 오는 24일에는 경인여대 20주년기념관 컨벤션홀에서 계양구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계양JCI와 함께 코로나19로 2년간 중단됐던 4쌍의 다문화가정 합동결혼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결혼식을 위해 경인여대 사회공헌센터(센터장 최영실)는 물론 웨딩이벤트과, 영상방송과 재학생들이 재능기부 봉사자로 참여해 메이크업, 식장꾸미기, 영상촬영 등 결혼식 곳곳에서 다양한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더불어 봉사정신을 함양하고 동아리 활동을 통해 보람된 대학생활을 경험할 수 있도록 봉사동아리 8개를 선정하였다.

대표적으로 식품영양과의 지역아동센터를 대상으로 영양교육 봉사를 하는 ‘영양교육봉사단’, 간호학과의 경로당 방문 간호활동을 위한 ‘NYMPH’, 영상방송과의 소외계층 결혼식 등에 재능기부를 통한 영상제작을 지원하는 ‘2V’ 등 학과의 전공특성을 살린 다양한 봉사동아리들이 있으며, 이 동아리들은 대학은 물론 교육부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을 통해 행·재정 지원을 지원받아 지역봉사활동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오는 31일~11월 1일에는 인천고잔고등학교와 연수여자고등학교 재학생 약 600여명을 대상으로 경인여대 8개 학과가 참여하는 진로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 2월 9일 경인여대와 인천시교육청이 진로체험 및 진로교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진행되는 두 번째 진로체험 봉사다. 사회공헌센터에서는 지난 5월에 인천논현고등학교 1학년 267명의 학생이 참여하는 학과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한바 있다.

최영실 경인여대 사회공헌센터장은 “진로체험 교육 등 사회공헌센터에서 하는 각종 다양한 봉사활동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다양한 봉사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코로나19로 정체되어 있던 대면 봉사프로그램을 활성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경인여대는 지난 2012년부터 다문화가족, 외국인을 위한 작은 결혼식, 인천지역 고등학생을 위한 진로체험 교육기부 봉사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해왔으며 그 공로를 인정받아 2013년에는 이데일리 사회공헌대상, 2014년 제3회 대한민국교육기부대상에서 교육부장관상, 2016년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수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2023년까지 교육부 교육기부 진로체험 인증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