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의료 취약마을 '찾아가는 물리치료센터' 운영
진도군, 의료 취약마을 '찾아가는 물리치료센터' 운영
  • 오충현 기자
  • 승인 2022.10.04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 8기 군수 공약사항… 주 1회 방문해 의료서비스 제공
(사진=진도군)
(사진=진도군)

전남 진도군이 민선 8기 군수 공약사항 중 하나인 찾아가는 물리치료센터를 운영한다.

4일 군에 따르면 찾아가는 물리치료센터는 척추질환, 관절염, 고령으로 인한 근력저하 및 통증 등으로 물리치료가 필요한 관내 의료 취약마을을 대상으로 의료진이 주 1회 마을을 방문해 물리치료 서비스와 의료상담 등을 제공한다.

의사와 물리치료사는 환자 개개인과의 면밀한 상담으로 환자의 상태를 정확하게 체크해 기능회복에 도움을 주고 장기치료가 필요한 환자는 병원 진료를 연계할 수 있게 유도할 계획이다.

군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찾아가는 물리치료센터 운영을 통해 의료 취약마을 주민들의 의료기관 이용 불편이 최소화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만성퇴행성 질환 예방과 치료를 통해 군민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hoh@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