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군, 올림픽도시 사회혁신 리빙랩 사업 시작
평창군, 올림픽도시 사회혁신 리빙랩 사업 시작
  • 이중성 기자
  • 승인 2022.07.04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평창군)
(사진=평창군)

강원 평창군의 올림픽도시 사회혁신 리빙랩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4일 군에 따르면 이번 리빙랩 사업의 보조사업자로 '예술바람'이 선정됐으며, 사업명은 플라잉 그린 평창(flying green P.C)으로 분리수거하는 플라스틱 쓰레기 중 분류가 되지 않는 플라스틱 뚜껑을 수거해 지역예술가들이 실용적인 생필품으로 재활용해 주민들에게 무료로 배부하는 사업으로, 제작되는 생필품의 종류는 플라스틱 뚜껑 수거 시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결정될 예정이다.

또한 환경 문제를 다루는 사업의 취지에 맞춰 홍보물과 포장지 등도 재생종이, 재생봉투 등을 사용할 예정이다.

플라스틱 뚜껑의 수거기간은 이날부터 8월30일까지며 수거함 설치 장소는 총 4개소로 읍·면사무소, 군청 1층 로비, 진부 스페이스창공 입구, 예술바람 사무실이다.

이영배 군 올림픽유산과장은 “무분별하게 버려지는 플라스틱 뚜껑을 재활용하는 과정을 통해 평창군민들이 환경 문제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라고, 주민들이 주체가 돼 실질적인 문제해결 방안을 도출해 내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lee119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