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건설, 516억원 '부산 공작맨션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
쌍용건설, 516억원 '부산 공작맨션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
  • 서종규 기자
  • 승인 2022.05.25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5가구 규모 주상복합 아파트 조성…2024년 3월 착공
쌍용건설이 제안한 '부산 온천동 공작맨션 가로주택정비사업' 투시도. (자료=쌍용건설)

쌍용건설이 '부산 온천동 공작맨션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수주했다고 25일 밝혔다.

온천동 공작맨션 가로주택정비는 부산시 동래구 온천동 일원에 지하 3층~지상 27층 2개 동, 175가구 규모 주상복합 아파트를 짓는 사업으로 공사비는 516억원이다. 온천동 공작맨션 가로주택정비 조합은 지난 21일 총회를 통해 쌍용건설을 시공사로 선정했다.

쌍용건설과 조합은 2024년 3월 착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전체 가구 수에서 조합원분을 뺀 118가구를 일반분양할 예정이다.

특히 쌍용건설은 이번 사업지가 작년 9월 수주한 '온천 제2공영 가로주택정비사업' 현장과 6m 도로를 사이에 두고 있는 만큼 두 사업지에서 440가구 규모 중형 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서울 및 수도권과 광역시 위주 대규모 리모델링 사업과 함께 소규모 사업을 수주하는 투트랙 전략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며 "서울과 부산, 대전 등에서 소규모 재건축을 적극 발굴해 더 플래티넘 위상을 높여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쌍용건설은 부산에서만 누적 2만가구 공급 실적을 보유 중이며 작년 5월부터 약 1년 동안 총 4개 정비사업을 수주했다.

seojk052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