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 독거노인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장비 보급
영천, 독거노인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장비 보급
  • 장병욱 기자
  • 승인 2021.02.22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CT 기반 차세대 응급시스템으로 119와 자동 연결

경북 영천시는 독거노인 및 중증장애인의 가정에서 화재, 낙상, 건강상 응급상황 등 발생 시 이를 실시간으로 안심센터 및 소방서(119) 등과 연계해 주는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차세대 응급안전안심서비스 댁내장비 700대를 연내에 신규 보급한다고 22일 밝혔다.

올해 초 최신 정보통신기술(ICT) 차세대 장비를 300대 설치 완료했으며 연내에 400대를 추가 보급한다.

차세대 장비는 최신 사양의 응급호출기, 화재감지기, 활동량 감지기(심박·호흡) 기반의 통신 단말장치(게이트웨이) 등 최신 ICT 기술을 전면 도입한 것이 특징이며 독거노인·중증장애인의 가정에서 화재 발생, 낙상, 실신 등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집안 구석구석에 설치된 감지기(센서)들이 24시간 서비스 대상자의 활동, 심박 등을 확인하고 화재, 낙상 등 응급상황에서 119 구호조치가 가능하도록 자동 연결한다.

시 관계자는 “차세대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장비 보급을 통해 24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하며 응급상황에서 신속하게 119로 연결된다는 측면에서 독거노인·중증장애인의 안전한 생활환경이 조성돼 위기상황 해소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응급안전안심서비스를 희망하는 대상자 및 보호자는 수행기관(영천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지역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bwjang283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