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모든 출산가정에 공공산후조리원 이용료 지원
해남군, 모든 출산가정에 공공산후조리원 이용료 지원
  • 박한우 기자
  • 승인 2021.01.17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해남군은 2021년부터 공공산후조리원 이용료 지원을 관내 모든 출산가정으로 확대한다고 17일 밝혔다.

군은 올해 저소득층 등 감면 대상 외에도 모든 이용자에게 50%의 이용료를 지원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일반 이용자의 경우 2주 이용료 154만원 중 77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기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다문화가정, 귀농어·귀촌인, 셋째아 이상 출산 산모 등의 이용료는 현행대로 70%(107만8000원) 감면된다.

지원대상은 출산일 기준 6개월 이전부터 해남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2021년 1월1일 이후 출산한 산모가 해당된다.

지원금은 산후조리원 이용 후 6개월 이내 신청하면 된다.

출산가정에 건강관리사를 파견하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사업과는 중복지원은 되지 않는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산후조리비용 확대 지원을 통해 출산가정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이낳고 기르기 좋은 해남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해남/박한우 기자

hw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