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버스·택시 운수종사자 코로나19 선제 전수검사
안산, 버스·택시 운수종사자 코로나19 선제 전수검사
  • 문인호 기자
  • 승인 2021.01.13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안산시는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대중교통 운수종사자 3880여명을 대상으로 선제검사를 실시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관내 택시운수 종사자는 모두 2875명으로 지난 11일부터 오는 15일까지 임시 선별검사소 4곳에서 무료로 전수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아울러 버스운수 종사자 1010명도 코로나19 검사를 지난 7일부터 이날까지 선제적으로 실시,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나서고 있다.

시는 시민에게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대중교통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버스 1회 운행 후 소독, 택시 및 택시 차고지 소독,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을 추진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대중교통 종사자에 대한 선제검사로 코로나19 추가 확산을 막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mih2580@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