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제2행사장 준비 ‘착착’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제2행사장 준비 ‘착착’
  • 박우진 기자
  • 승인 2021.01.13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봉산휴양밸리 어린이종합놀이시설 준공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제2행사장인 함양대봉산휴양밸리가 스카이랜드 내 모노레일, 짚라인 등 레포츠시설 안전설비 강화에 이어 캠핑랜드 내 각종 부대시설을 추가 보완하는 등 순조롭게 엑스포을 준비하고 있다.

경남 함양군은 병곡면 원산리 산1번지 일원 대봉캠핑랜드 부지에 지난해 6월 첫삽을 뜬 어린이종합놀이시설을 놀이대 15개소 등 각종 편의시설을 포함한 전체면적 4600㎡의 규모로 준공했다고 13일 밝혔다.

대봉캠핑랜드 숲속놀이터로 명명된 어린이종합놀이시설은 단일 숙박시설 내 전용 부대시설로 조성된 무료 어린이 놀이시설로는 규모나 안정성 면에서 도내에서도 손꼽히는 수준이라고 한다.

숲속놀이터 세부시설은 구체적으로 메인놀이대 및 각종 슬라이드가 부착된 15개의 놀이대를 비롯해 파고라, 데크, 벤치, 휴게캐노피, 바닥분수, 음수대 등이 포함된 편의시설로 이뤄져 있다.

군은 다가오는 2021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향후 군의 일백년 성쇠를 결정할 분기점으로 보고 민관의 역량을 총동원해 군정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에 통합연계 추진되고 있는 엑스포 제1행사장은 물론 제2행사장인 함양대봉산휴양밸리의 엑스포 준비상황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다.

휴양밸리과 관계자는 “2021 엑스포 성공 개최의 중요성을 잘 알고 있다. 대봉캠핑랜드는 대봉스카이랜드와 더불어 함양대봉산휴양밸리의 양대 축이자 2021 엑스포 제2행사장의 바운더리 안에 포함되는 중요한 시설이다”며 “주행사장인 스카이랜드에 비해 캠핑랜드에 대한 관심이 간과되는 일이 없도록 할 것이며, 시설물 운영이나 홍보 활동도 2021 엑스포를 겨냥해 제1행사장인 상림공원과 유기적인 연결성을 강화해 통합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함양/박우진 기자

wj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