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보건소 선별진료소 자동화시스템 구축
강화, 보건소 선별진료소 자동화시스템 구축
  • 백경현 기자
  • 승인 2020.11.05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진·방문자 완벽 분리… 자동소독·냉난방 기능
(사진=강화군)
(사진=강화군)

인천시 강화군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의료진의 피로도를 개선하고 감염 예방을 위해 군보건소 내 자동화 선별진료소 시설을 구축했다고 5일 밝혔다.

그동안 선별지료소는 간이형태(읍압 텐트, 컨테이너)로 운영되어 왔으며, 이번 자동화 선별진료소 구축으로 코로나19 감염병 대응을 위한 모든 과정이 자동화되고, 음압·양압 및 환기, 냉·난방 시설을 모두 갖춰 기상변화와 날씨에도 영향을 받지 않게 됐다.

또한, 의료진은 방호복, 마스크, 고글 같은 체력적 부담이 큰 보호장비를 갖출 필요성이 없어져 업무 피로도를 낮출 수 있고, 검체 대상자와의 동선도 완전히 분리된다.

유천호 군수는 “감염병 위기대응 매뉴얼에 앞서 선제적으로 대응해야 한다”며 “코로나19 지역 확산 차단을 위해 끝까지 최선을 다해 달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강화/백경현 기자

khb581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