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준 효성 회장 "집중호우 피해 안타까워"…성금 3억원 전달
조현준 효성 회장 "집중호우 피해 안타까워"…성금 3억원 전달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0.08.13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성, 재난구호성금 대한적십자사에 기탁
이재민 구호 물품·생계비 지원 등 사용
조현준 효성 회장. (사진=효성)
조현준 효성 회장. (사진=효성)

효성은 역대 최장기간 이어지는 장마와 집중호우 등으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위해 대한적십자사에 재난구호성금 3억원을 기탁했다고 13일 밝혔다.

지주사인 효성과 4개 사업회사인 효성티앤씨, 효성중공업, 효성첨단소재, 효성화학이 함께 마련한 성금은 최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지역의 복구와 이재민들의 구호 물품, 생계비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예상치 못한 집중호우로 많은 분께서 큰 피해를 입어 무척 안타깝다”며 “피해 복구에 작게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