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웅도 갯벌생태계 복원사업 250억 원 확보
서산시, 웅도 갯벌생태계 복원사업 250억 원 확보
  • 이영채 기자
  • 승인 2020.08.07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웅도 개방형(해수소통형) 교량으로 교체, 해수소통으로 수산자원 가치 높여
웅도 유두교 모습.(사진=서산시)
웅도 유두교 모습.(사진=서산시)

충남 서산시가 웅도 갯벌생태계 복원사업이 그린뉴딜사업에 선정되며 총사업비 250억 원을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웅도 갯벌생태계 복원사업은 웅도로 들어가는 폐쇄형 유두교를 개방형 교량으로 교체해, 해수를 소통시킴으로써 생태계에 활력을 불어넣는 사업이다.

2021년부터 2025년까지 총사업비 250억 원을 투입해 사업을 추진하며, 사업대상은 웅도 제1유두교와 제2유두교다.

웅도는 서산시 4개 유인도서 중 유일하게 진입로가 설치되어 있는 지역이나 폐쇄형 유두교로 해수소통이 차단돼 갯벌퇴적 및 수산생물 감소 등 생태환경 문제가 야기됐다.

시는 웅도 갯벌생태계 복원사업을 통해 과거의 갯벌로 복원은 물론, 수산자원 증대 및 생태관광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웅도 갯벌생태계 복원사업을 통해 생태계에 활력 조성함은 물론,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사업과 연계해 가로림만의 천혜의 갯벌로 복원하고 해양생태관광거점으로 거듭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이영채 기자

esc1330@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