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그랑데 AI, 출시 넉 달 만에 15만대 판매
삼성 그랑데 AI, 출시 넉 달 만에 15만대 판매
  • 장민제 기자
  • 승인 2020.05.27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인원 컨트롤, AI 코스 연동 호평
(이미지=삼성전자)
(이미지=삼성전자)

삼성 그랑데 AI 건조기·세탁기가 출시한 지 넉 달 만에 판매량 15만대를 돌파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그랑데 AI 건조기 출시 후 지난 주말까지 누적 판매량 8만5000대, 세탁기는 6만5000대로를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특히 그랑데 AI는 세탁기와 건조기가 세트로 판매되는 비율도 60%에 달해 전체 건조기·세탁기 판매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지난 1월29일 출시된 그랑데 AI 건조기·세탁기는 인공지능 기술로 사용자의 사용 습관과 세탁물의 상태를 분석해 최적코스를 제안해 주는 제품이다.

건조기와 세탁기를 함께 구매한 소비자들은 △업계 최초로 세탁기 컨트롤 패널에서 건조기까지 한 번에 조작할 수 있는 ‘올인원 컨트롤’ △세탁 코스에 맞게 건조 코스를 알아서 추천하는 ‘AI 코스연동’ △국내 유일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건조기 △건조기와 세탁기를 같이 설치하면 외관이 완벽하게 일치하는 ‘데칼코마니 디자인’을 주요 구매요인으로 꼽았다.

또 그랑데 AI는 이사를 할 경우에도 설치 환경에 따라 직렬, 병렬, 또는 따로 설치가 가능한 것도 장점으로 꼽힌다.

그랑데 AI는 최근 세탁기뿐만 아니라 건조기까지 한국산업기술진흥원에서 주관하고 환경부 등 8개 정부 부처와 11개 전문 평가기관이 심사하는 ‘녹색기술인증’도 취득했다.

특히 건조기는 국내 유일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제품으로, 에너지 효율을 향상시킨 기술력을 인정받아 건조기 중 최초로 녹색인증을 받았다. 그랑데 AI 건조기는 핵심 부품인 열교환기 면적을 기존 제품보다 약 40%, 컴프레서 압축실 용량을 26%나 확대해 에너지 효율을 대폭 개선했다.

이달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그랑데 AI는 소비자의 세탁ㆍ건조 경험을 완전히 바꾼 제품으로 시장에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어 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사용 경험을 개선할 수 있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