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의회, 코로나19 긴급 추경예산 119억 확정
서산시의회, 코로나19 긴급 추경예산 119억 확정
  • 이영채 기자
  • 승인 2020.04.05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행부에 코로나19 추경예산 활용 신속한 후속조치 착수 주문
서산시의회는 지난 3일 제2차 본회의를 열고 제251회 임시회 일정을 모두 마무리했다.(사진=서산시의회)
서산시의회는 지난 3일 제2차 본회의를 열고 제251회 임시회 일정을 모두 마무리했다.(사진=서산시의회)

충남 서산시의회는 지난 3일 제2차 본회의를 열어 제251회 임시회 일정을 마무리 지었다.

5일 시의회에 따르면 시의회는 제2차 본회의 시작에 앞서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열어 각 상임위원회별 검토를 거친 코로나19 긴급 추경예산안을 심의했다.

이날 유부곤 예결위원장을 비롯한 예결위 소속 의원들은 사안의 긴급성을 감안해 심의를 빠르게 진행하는 한편 예산 구성의 타당성과 적정성 여부를 꼼꼼히 확인했다.

예결위를 통과한 긴급 추경예산은 6개 사업, 총 119억원 규모이며 제2차 본회의에서 원안 가결됐다.

이날 본회의 시작에 앞서 최일용 의원과 안원기 의원이 5분 발언을 했다.

최일용 의원은 많은 낚시 객으로 인해 환경오염과 다수의 민원이 발생하고 있는 일부 저수지에 대해 낚시 금지 구역으로 지정하고 낚시객과 주민들이 조화롭게 공존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달라고 집행부에 요구했다.

안원기 의원은 농촌 고령화로 인한 고질적인 농번기 일손 부족 해결을 위한 선제적 대응과 지역 농업의 장기적 발전 방안으로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도입을 집행부에 촉구했다.

임재관 의장은 “짧은 일정 속에도 다양한 안건을 처리하며 서산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한 동료의원들께 감사드린다”며 “집행부에서는 코로나19 추경예산을 확보한 만큼 신속히 후속조치에 착수해 달라”고 주문했다.

[신아일보] 이영채 기자

esc1330@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