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코로나19로 올해 ‘에버벚꽃축제’ 취소
용인시, 코로나19로 올해 ‘에버벚꽃축제’ 취소
  • 김부귀 기자
  • 승인 2020.04.02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19일 가실벚꽃길 2.9km 구간 통제
(사진=용인시)
(사진=용인시)

경기 용인시는 2일 처인구 포곡읍 에버랜드와 호암호수 일대를 배경으로 개최되는 ‘용인에버벚꽃축제’가 취소됐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오는 3일부터 19일까지 처인구 포곡읍 에버랜드 정문 주차장~마성3거리 2.9km 구간 가실벚꽃길 도로·보행로 등도 통제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정부 차원의 강력한‘사회적 거리두기’캠페인을 하고 있는 만큼 많은 사람이 모이는 행사를 자제하려는 것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더욱 철저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필요한 시기라고 판단, 삼성물산측과 협의해 축제를 취소하고 가실벚꽃길을 통제키로 했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의 ‘新용인8경’ 중 7경인 포곡읍 가실리 일대‘가실벚꽃’은 개화 시기엔 일 2만명 이상의 방문객이 찾는 대표적인 명소다. 이를 무대로 에버랜드는 매년‘용인에버벚꽃축제’를 개최해왔다.

acekb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