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 곡성구례지사, 사옥·차량까지 '코로나19 방역' 총력
LX 곡성구례지사, 사옥·차량까지 '코로나19 방역' 총력
  • 김현진 기자
  • 승인 2020.03.26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X 곡성구례지사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LX 곡성규례지사)
LX 곡성구례지사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LX 곡성규례지사)

한국국토정보공사 곡성구례지사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사 사옥과 업무용·직원 차량에 대해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LX 곡성구례지사는 대면업무가 많은 점을 고려해 사옥 내 체온계를 비치하고, 직원과 고객들의 체온 이상 상태를 확인 중이다. 또 차량마다 살균소독제를 비치하고 있으며 직원 재택근무와 시차출·퇴근제를 적극 활용해 '사회적 거리두기'에도 동참하고 있다.

홍영아 LX 곡성구례지사장은 "국가적인 위기를 맞아 직원들의 건강은 물론 지역 주민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에도 노력하고 있다"며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될 때까지 주기적으로 방역을 실시해 감염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jhuy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