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그룹, '코로나19' 확산방지 지원…성금 10억원 기탁
두산그룹, '코로나19' 확산방지 지원…성금 10억원 기탁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0.02.27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속한 종결과 피해 복구 도움 되길 바라"
인프라코어 등 계열사도 지역사회 활동 나서
 

두산그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지원을 위한 성금 10억 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성금은 방호복과 마스크 등 방역 물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의료진과 방역 관계자들을 위한 지원 활동 등에 쓰인다.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은 “방역 최전선에서 애쓰고 있는 의료진과 관계자들에게 국민 모두가 한 마음으로 응원을 보내고 있다”며 “우리의 작은 정성이 코로나19의 조속한 종결과 피해 복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두산은 결연 아동양육시설의 아동과 미혼모 가정에 마스크를 지원하고, 두산인프라코어가 서울·인천지역 회사 주변 취약계층에 구호 물품을 전달하는 등 두산 계열사들도 각각 지역사회 지원 활동에 나서고 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