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수지구, 6개 교량 내진보강 공사에 29억여원 투입
용인 수지구, 6개 교량 내진보강 공사에 29억여원 투입
  • 김부귀 기자
  • 승인 2020.02.20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복천교·죽전육교·풍덕천제2고가차로 등…6월 준공
내진공사가 진행될 용인 수지구 죽전교 모습. (사진=수지구)
내진공사가 진행될 용인 수지구 죽전교 모습. (사진=수지구)

경기 용인시 수지구는 20일 관내 6개 노후 교량의 내진 성능을 높이기 위해 29억6000만원을 투입해 보강공사를 한다고 밝혔다.

대상 교량은 지난해 내진성능평가 결과 지진에 취약한 것으로 나타난 성복천교, 죽전육교, (구)죽전교, 망현1육교, 어청교, 풍덕천제2고가차로 등이다.

이 가운데 성복천교, 죽전육교 (구)죽전교 등 3곳은 지난해 12월 착공했고, 망현1육교는 이달 중 실시설계를 완료해 3월 착공할 예정이다.

어청교와 풍덕천제2고가차로는 3월 중 실시설계를 완료해 4월에 착공한다. 구는 오는 6월까지 이들 공사를 마무리 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시민들이 안전하게 통행할 수 있도록 주기적으로 노후화 된 교량을 점검해 취약한 부분을 보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acekb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