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공원, 4만5000주 가을장미 피어…10월 말까지 절정
서울대공원, 4만5000주 가을장미 피어…10월 말까지 절정
  • 전상현 기자
  • 승인 2019.10.21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미원. (사진=서울대공원)
장미원. (사진=서울대공원)

서울대공원 테마가든 장미원에서 5만4075㎡ 면적에 약 4만5000주의 장미가 꽃망울을 터뜨렸다.

10월에도 장미가 꽃을 피우는 이유는 현재 기온이 장미 생육에 적당하고 8월부터 장미 윗가지를 자르는 등 집중 관리를 해왔기 때문이다. 현재 체리 메이딜라느, 윈쇼튼, 핑크피스, 메어리로즈 등 세계의 다양한 장미 품종이 아름답게 피어 있으며, 다수 품종이 추위에도 잘 견뎌 가을 장비는 10월말까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대공원 가을 장미는 서울동물원 정문 광장 맞은편 테마가든에서 만날 수 있다. 특히 올해에는 새롭게 조성된 장미터널에서 활짝 핀 덩굴장미들을 같이 볼 수 있다. 장미터널은 골든샤워, 코랄던, 안젤라 등의 장미와 함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등 동화를 연상시키는 소품을 함께 연출하여 장미원 속 또 다른 포토존으로 사랑받고 있다.

이 외에도 새롭게 조성한 휴(休)정원은 ‘가드너의 장원’을 주제로 국화꽃 가든멈과 아스타 등을 다양하게 식재하여 다양한 가을 꽃들을 감상 할 수 있다. 휴정원은 너른 공간이 많아 돗자리를 펴고 피크닉을 즐기기에도 매우 좋은 장소이다.

테마가든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매표마감은 오후 6시)까지, 이용 요금은 어른 2000원, 청소년 1500원, 어린이 1000원이다. 만 65세 어르신과 만 6세 미만 어린이는 무료 입장이다.

jshsh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