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삼천포서울병원 필리핀 현지 의료나눔 봉사활동 펼쳐
KAI-삼천포서울병원 필리핀 현지 의료나눔 봉사활동 펼쳐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9.09.30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리핀 공군 FA-50PH 운용부대 현지 봉사에 참여
KAI-필리핀공군-삼천포서울병원 관계자들이 필리핀 현지 의료나눔 봉사활동을 펼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AI)
KAI-필리핀공군-삼천포서울병원 관계자들이 필리핀 현지 의료나눔 봉사활동을 펼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AI)

한국항공우주산업(주)(KAI)와 삼천포서울병원이 지난 27일부터 28일 까지 필리핀 로드리구에 리잘시티와 팜팡가 BASA 공군 기지에서 의료봉사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는 해외 나눔봉사활동의 일환으로 KAI 본사가 위치한 경남 사천지역의 삼천포서울병원과 공동 추진했다. 삼천포서울병원은 지난 10년간 필리핀 현지 의료봉사를 이어오고 있다.

현지 봉사는 KAI 나눔봉사단과 삼천포서울병원 의사와 간호사, 경남과학기술대학교, 한국국제대학교 간호학과 학생 등 총 40여명의 국내 자원봉사자와 필리핀 현지 선교사 20여명이 참여했다.

KAI는 이번 봉사에서 1800만원 상당의 의약품과 200만원 상당의 학용품을 기증하고 현지 아동과 학생들을 대상으로 FA-50 종이비행기 제작 KIT를 활용한 교육기부 활동을 펼쳤다.

총 1500여명의 현지 지역민들을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봉사활동은 의약품 진료 서비스, 자국에서 운용 중인 FA-50 종이비행기 만들기 체험과 비행원리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한-필리핀 간 민간 외교의 장이 됐다.

특히, 봉사가 펼쳐진 BASA 공군기지는 국산항공기 FA-50PH의 운용 부대로 필리핀 공군은 부대 내 시설과 엠블란스를 지원하고 군 의료진, 군장병 등 60여명이 이번 봉사에 동참 했다.

28일 열린 의약품 기증식에서 BASA 기지 템플로누에보 대령은 “FA-50PH가 필리핀 공군력 강화에 큰 역할을 수행하고 있어 만족도가 매우 높다”며 “이번 봉사활동을 제안해 준 KAI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KAI는 지난 2016년도부터 동남아, 남미 중심으로 학교 재건, 과학도서 및 교육기자재 지원, 자연재해 성금 전달 등 다양한 해외 나눔봉사활동을 진행해 오고 있으며, 단순 봉사를 넘어 실질적 민간 교류 프로그램 확대를 계획하고 있다.

2016년 인도네시아 과학도서기증을 시작으로 2017년 필리핀 학교재건, 2018년 인도네시아 쓰나미 피해복구성금 전달, 페루 과학도서 기증, 태국 학교재건 및 기자재 지원 활동을 펼쳤다.

필리핀 봉사는 2013년 태풍피해복구 성금 전달, 2017년 학교재건에 이어 이번 의료지원이 세 번째다.

KAI 관계자는 “이번 봉사활동으로 나눔활동이 여럿이 힘을 합쳤을 때 더 큰 빛을 낼 수 있다는 것을 새삼 느꼈다” 며 봉사에 동참한 BASA기지에 감사를 표했다.

이어 "KAI의 해외 나눔봉사가 민간 외교 활동이 될 수 있도록 더 다양하고 실질적 프로그램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사천/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