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서대문구, 신촌 청년창업포럼 개최
서대문구, 신촌 청년창업포럼 개최
  • 이준철 기자
  • 승인 2019.06.25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9일 오후 7~9시 꿈이룸홀서 진행
(사진=서대문구)
(사진=서대문구)

서울 서대문구가 오는 7월9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신촌 도시재생 앵커 시설인 ‘신촌, 파랑고래’ 3층 꿈이룸홀에서 ‘영리한 비영리씨’란 제목으로 신촌 청년창업포럼을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포럼은 ‘사회적 공공성 견지’와 ‘수익 확보’라는 두 과제를 동시에 달성해야 하는 비영리 기업들을 위해 기획됐다.

‘영리한 비영리씨’란 제목은 ‘비영리’ 기업이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루기 위해 ‘영리함’을 갖춰야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포럼은 비영리 업체 대표 2인의 강의와 참석자 간 네트워킹(연계망 구축)순으로 진행된다.

결혼식 등에서 남는 꽃을 기부하는 ‘플리(FLRY)’의 김다인 대표는 창업 동기, 수익성 확보 노하우, 비영리에 대한 사회적인 인식과 경계, 사회적 기업의 포지셔닝 등에 대해 강연한다.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탈북민과 개발도상국 기업가의 자립을 지원하는 ‘더브릿지(The Bridge)’의 황진솔 대표는 영리와 비영리의 경계 소멸, 조직의 내부관리 및 네트워크 활용, 비영리의 차별화, ICT(정보통신기술)를 활용한 비영리법인의 변신 등에 관해 강연한다.

두 강연자 모두 사회 공헌을 목표로 시작한 소셜프로젝트가 지속가능한 기업이 되기까지 겪은 경험과 경영철학 등을 풀어놓는다.

이어지는 ‘네트워킹’ 시간에는 질의응답 등을 통해 강연자와 수강자가 함께 정보와 지식을 나눈다.

문석진 구청장은 “이번 포럼이 경제활동을 하면서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하려는 청년들의 성공 창업과 기업 성장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창업에 관심 있는 청년 누구나 50명까지 무료로 수강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모임문화 플랫폼 온오프믹스에서 확인하거나 구청 도시재생과 신촌연희도시재생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구는 청년 창업 정보 공유와 네트워킹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16년부터 소셜벤처, 1인 창업, 동업, 문화기획, 제조유통 등을 주제로 ‘신촌 청년창업포럼’을 개최해 오고 있다.

[신아일보] 서울/이준철 기자

jc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