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남부내륙철도 의령 역사 유치 추진협의회, 국토부에 서명부 전달
남부내륙철도 의령 역사 유치 추진협의회, 국토부에 서명부 전달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9.06.13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부내륙철도 의령 역사 유치을 위한 서명부를 추진협의회가 국토부에 전달하고 있다. (사진=남부내륙철도 의령 역사 유치 추진협의회)
남부내륙철도 의령 역사 유치을 위한 서명부를 추진협의회가 국토부에 전달하고 있다. (사진=남부내륙철도 의령 역사 유치 추진협의회)

 

남부내륙철도 의령 역사 유치 추진협의회가 13일 국토교통부 철도건설과를 찾아 남부내륙철도 의령역 유치를 건의하는 서명부를 전달했다.

추진협의회 공동회장 3명(손태영 의령군의회 의장, 박종철 前 전국의령군 향우연합회장, 고태주 경남서부권발전협의회 의령군지회장)은 이날 전달식에서 남부내륙철도 예타면제사업 취지에 부합하도록 지자체 의견을 반영한 기본계획 수립과 의령역 설치를 정부에 강력히 건의하며, 30만 내외 의령군민의 염원을 담은 서명부를 전달했다.

추진협의회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7일 범군민 서명운동을 시작해 지난달 31일까지 모두 1만4628명(의령 인구 대비 53%)이 서명에 동참했다.

추진협의회는 정거장 설치 구간이 역간 평균 거리 50km보다 짧은 통영(14.8km), 거제(12.8km)가 예타 시 이미 검토 되었는데 의령과 합천 간 직선거리는 23km로 역 설치의 타당성이 충분하고, 의령역 설치가 지역 균형 발전이라는 남부내륙철도 사업 취지에도 부합한다고 주장했다.

추진협의회는 서명부 전달 후에도 경남도 등 관계 부처에 남부내륙철도 의령역 유치의 당위성을 널리 알리는 등 역 유치를 위해 지속적인 홍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신아일보] 의령/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