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식품영양학과, 아이디어 콘테스트 입상
원광대 식품영양학과, 아이디어 콘테스트 입상
  • 문석주 기자
  • 승인 2019.05.16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 대표 특산품 서동마를 활용 ‘마’ 아이스크림 개발
(사진=원광대학교)
(사진=원광대학교)

원광대학교는 농식품융합대학 식품영양학과 졸업생 및 재학생으로 구성된 ‘익산 마:중(오는 사람을 나가 맞이함)’ 팀이 익산시에서 개최한 2019 제2회 익산시 대표 가공식품 육성을 위한 아이디어 콘테스트에 참가해 동상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식품영양학과 나우리(박사), 김지유(석사과정), 전상규(4학년), 김혜지(TLO), 이예지(TLO) 씨로 구성된 ‘익산 마:중’ 팀은 손정민 교수의 지도로 익산이 다른 지역과 비교해 특산품을 활용한 대표적인 간식이 없는 점에 착안해 익산 대표 특산품인 서동마를 활용하여 ‘마’ 아이스크림을 개발, 요즘 세대에 맞는 콘셉트와 건강까지 고려한 제품으로 호평을 받았다.

청년 TLO 육성사업을 통해 임상영양연구실에서 근무하는 김혜지, 이예지 씨는 “졸업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연구 이외에 취업이나 창업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기회를 경험해 좋았다”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콘테스트는 지역 농산물을 이용한 가공식품을 발굴하고, 이를 통한 농가 소득 증대 및 식품산업 유통 활성화 촉진을 위해 열렸으며, 익산시는 콘테스트 수상작이 추후 지역 대표 가공식품으로 발전할 수 있는 기반 조성을 위해 제품·포장재·디자인 개발 등 상품화 과정을 지원할 예정이다.

[신아일보] 익산/문석주 기자

sjm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