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화학물질취급사업장 시설개선 지원
영천시, 화학물질취급사업장 시설개선 지원
  • 장병욱 기자
  • 승인 2019.03.21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학사고 예방으로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

경북 영천시는 화학사고 및 유독물 유출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유해화학물질을 취급하는 사업장에 안전진단 및 시설개선을 지원하는 ‘2019년 화학물질취급사업장 시설개선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지난달 시는 관련 사업장을 대상으로 지원사업 신청을 공고해 5개 사업장을 선정했으며, 2019년도 화학물질취급사업장 시설개선 사업은 경북녹색환경지원센터에 위탁해 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다.

앞으로 지원 사업장을 대상으로 사업진행 설명회를 거쳐 올해 4월부터 사업을 시행하며 전문 업체의 안전진단을 실시하고 그 결과에 따라 노후저장시설·배관·펌프 등을 교체·보완, 누출감지기, 방류벽, CCTV 등을 설치해 화학사고 안전예방에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2015년부터 시행한 24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화학물질취급사업장 시설개선 지원사업을 시행한 결과 화학사고가 발생되지 않았으며, 올해도 5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도비 등 총 1억원을 사업비를 지원해 화학사고 안전예방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bwjang283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