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보건소, 결핵예방 위한 홍보 실시
울진군보건소, 결핵예방 위한 홍보 실시
  • 강현덕 기자
  • 승인 2019.03.19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울진시장에서 2차 거리 캠페인
(사진=울진군)
(사진=울진군)

경북 울진군보건소는 오는 24일 결핵 예방의 날을 맞아 결핵예방을 위해 기침 예절을 안내하고 무료 결핵검진을 홍보하는 거리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앞서 군 보건소는 지난 1일 울진대게축제 행사장에서 1차 거리 캠페인을 실시한 바 있다. 이번 캠페인은 울진시장에서 실시될 예정이며 읍면 전광판 홍보도 겸해 실시된다.

결핵예방을 위해서는 기침할 때 손수건이나 휴지, 옷소매 등으로 가려 공기 중으로 결핵균이 전파되는 것을 방지해야 하며 또한 개인 면역관리에 신경을 써야 한다.

신체의 면역력이 저하되면 결핵뿐 아니라 각종 감염성 질환에 쉽게 걸리게 되므로 균형 잡힌 영양섭취와 운동, 충분한 휴식으로 면역력을 향상 시키는 것이 바람직하다.

2주 이상 기침, 발열, 수면 중 식은땀, 체중감소 등의 증상이 나타나면 결핵을 의심해 봐야 하며 이러한 증상이 보이는 경우 신분증을 지참해 보건소로 방문하면 진찰, 흉부 X-선 및 가래(객담) 검사 등 결핵 무료검진을 받을 수 있다.

박용덕 보건소장은 “결핵 전파 방지를 위해 올바른 결핵예방법인 기침 예절, 손 씻기 등 호흡기 감염병 예방 수칙을 적극 홍보하고 결핵환자를 조기에 선별해 결핵 없는 울진군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d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