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강남구 "불법촬영 탐지기 빌려드립니다"
강남구 "불법촬영 탐지기 빌려드립니다"
  • 김두평 기자
  • 승인 2019.01.13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개동 주민센터에서 다중이용시설 건물주에 무료대여
강남구청 전경. (사진=강남구청)
강남구청 전경. (사진=강남구청)

서울 강남구가 오는 15일부터 관내 다중이용시설 건물주에게 '불법촬영 탐지기 무료대여'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탐지기가 필요한 대형건물, 상가, 요식업소 등의 건물주는 구 홈페이지에 신청서를 제출하고 가까운 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대여 후 3일 이내 반납하면 된다.

구는 관내 95개 공중화장실의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고자 관리부서에 탐지기를 일괄 배부해 매월 1회 이상 수시로 점검할 계획이다.

현재 구에서 운영 중인 여성안심보안관은 2인 1조로 주 3일 활동하며 지난해 화장실, 샤워실 등 총 681개소를 점검했다.

배경숙 여성정책팀장은 “함께 성장하는 성평등 사회 실현을 위해 여성안전 인프라를 구축하겠다”며 "기분 좋은 변화를 통해 여성과 아이들이 행복할 수 있는 ‘품격 있는 강남’을 만드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11월 구는 관내 29개인 여성안심귀갓길 중 환경개선이 필요한 곳을 선정해 로고젝터와 쏠라표지병 설치, 차선 도색 등 강남·수서 경찰서와 함께 주민주도 여성안심길을 조성한 바 있다.

자세한 사항은 구 여성가족과로 문의하면 된다.

dp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