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 행안부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선정
봉화, 행안부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선정
  • 강정근 기자
  • 승인 2018.12.19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 ‘지역혁신 일자리프로젝트’도…국도비 4억 확보

경북 봉화군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과 경북도가 주관한 ‘지역혁신 일자리프로젝트’ 사업공모에 선정, 2년간 국도비 4억원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그간 중앙정부가 실시하던 하향적이고 획일적인 사업 집행을 탈피하고 각 시·군 특성에 맞는 지역 일자리를 직접 발굴하여 지방정부 스스로가 사업을 기획하고 시행하는 지방정부 중심의 상향식 일자리사업이다.

행안부 공모 사업인 ‘농촌마을 활성화를 위한 권역별 청년매니저 운영사업’은 농촌마을종합개발사업으로 설치되어 있는 권역별 시설에 전문 경영 인력인 청년 매니저를 채용해 마을주민의 소득 향상과 청년 일자리창출을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경북도에서 공모한 지역혁신 일자리프로젝트는 ‘종목별 청년 생활체육교사 배치사업’으로 종목별로 일정 자격요건을 소유한 청년 생활체육교사를 선발 배치하여 지역주민의 생활체육 참여확대와 건전한 여가시간 활용을 유도하고 지역 내 청년 유입 및 일자리창출을 이루기 위한 사업이다.

엄태항 군수는 “일자리가 늘어나는 신바람 경북이라는 도정목표와 뜻을 같이해 농업, 관광, 복지, 기업 등 다양한 분야의 일자리 발굴.육성에 노력하면서도 신재생 에너지, 4차 산업, 스마트 팜 등과 연계된 미래형 농촌 일자리를 만들어 고소득 첨단 농가를 육성해 다가오는 지방소멸시대, 청년이 찾아오는 젊은 봉화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봉화/강정근 기자

jg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