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대전광역시의회, 제240회 제2·4차 정례회 개최
대전광역시의회, 제240회 제2·4차 정례회 개최
  • 정태경 기자
  • 승인 2018.12.15 2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광역시의회 김종천의장은 14일 오전 10시, 제240회 제2차 정례회 제4차 본회의를 열고 금년도 회기를 모두 마무리하고있다. (사진=정태경기자)
대전광역시의회 김종천의장은 14일 오전 10시, 제240회 제2차 정례회 제4차 본회의를 열고 금년도 회기를 모두 마무리했다. (사진=정태경  기자)

대전광역시의회 김종천의장은 14일 오전 10시, 제240회 제2차 정례회 제4차 본회의를 열고 금년도 회기를 모두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이번 제4차 본회의에서는 조례안 47건, 예산안 6건, 동의안 11건, 규약안·건의안·결의안·선임안 각 1건, 행정감사 결과보고서 채택의 건 등 모두 69건의 안건을 처리했다.

특히, 이날 본회의에서는 홍종원 의원이 대표 발의한 '코레일 서대전역 KTX 감차계획 철회 촉구 건의안'을 의결하고 중앙부처 및 국회 등에 건의하기로 했으며, 구본환 의원이 대표 발의한 '원자력안전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을 의결하고 특별위원회 위원으로 6명의 위원을 선임했다.

또,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우애자 의원은 ‘21세기 문화예술의 중심도시 대전을 위한 제언’을, 김소연 의원은 ‘교원업무 경감 방안’을, 이종호 의원은 ‘공공기관 이전을 통한 원도심 활성화 방안’을, 손희역 의원은 ‘대전시 세금낭비 정책에 대한 책임있는 대응 자세’를 집행기관에 촉구했다.

특히, 시와 교육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시정, 촉구, 검토, 건의 등 517건의 지적사항에 대해 집행기관에 조치 요구하고, 제시된 대안 및 개선사항에 대하여 시정 및 교육행정에 적극 반영하여 줄 것을 요구했다.

대전광역시의회 김종천 의장은 마무리 발언을 통해 “올해 계획했던 사업의 철저한 마무리와 어려운 이웃들에 대한 각별한 관심을 당부”하고 “다가오는 2019년 기해년 새해에도 시민의 대표기관으로서 시정과 교육행정이 내실있게 추진되도록 견제와 감시 기능을 보다 강화하여 더불어 잘사는 행복한 대전이 되도록 한층 더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